러시아 대통령실 "한국의 우크라 무기 지원은 전쟁 개입"

러시아 대통령실 "한국의 우크라 무기 지원은 전쟁 개입"

입력
2023.04.19 19:10
수정
2023.04.19 21:11
구독

"한국, 러시아에 비우호적 입장 취해"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 AP 뉴시스

러시아가 윤석열 대통령이 우크라이나에 대한 살상 무기 지원 가능성을 열어 둔 데 대해 "전쟁 개입"이라며 반발했다.

19일(현지시간) 로이터통신 등 외신에 따르면 드미트리 페스코프 크렘린궁(대통령실) 대변인은 "한국이 러시아에 대해 비우호적인 입장을 취했다"며 "한국이 우크라이나에 무기를 전달하면 어느정도 분쟁에 개입하게 된다는 뜻"이라고 말했다. 이는 윤 대통령이 우크라이나에 대한 러시아의 무차별 공격이 발생할 시 군사지원을 고려할 수 있다고 밝힌 데 따른 것이다.

윤 대통령은 이날 공개된 로이터통신과의 인터뷰에서 "만약에 민간인에 대한 대규모 공격이라든지, 국제사회에서 도저히 묵과할 수 없는 대량학살이라든지, 전쟁법을 중대하게 위반하는 사안이 발생할 때는 인도 지원이나 재정 지원에 머물러 이것만을 고집하기 어려울 수 있다"고 말했다. 우크라이나에 인도적 지원만 하겠다는 입장을 바꿔 처음으로 군사 지원 가능성을 열어 둔 것이다.

조아름 기자

댓글 0

0 / 25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 저장이 취소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