폐업한 동물원에 남겨진 백사자 [포토]

입력
2024.06.17 13:45

폐업 동물원에 방치됐던 백사자, 대구 네이처파크 동물원으로 옮겨져


17일 대구 수성구 한 실내 동물원 사육장 안에서 백사자 한 쌍이 유리창 밖을 바라보고 있다. 이 동물원은 지난해 5월 영업을 중단했다. 이곳의 백사자 한 쌍은 이날 대구 달성군 스파밸리 네이처파크 동물원으로 보금자리를 옮긴다. 대구=연합뉴스

17일 대구 수성구 한 실내 동물원 사육장 안에서 백사자 한 쌍이 유리창 밖을 바라보고 있다. 이 동물원은 지난해 5월 영업을 중단했다. 이곳의 백사자 한 쌍은 이날 대구 달성군 스파밸리 네이처파크 동물원으로 보금자리를 옮긴다. 대구=연합뉴스


17일 대구 수성구 한 실내 동물원 사육장 안에서 백사자가 유리창 밖을 바라보고 있다. 이 동물원은 지난해 5월 영업을 중단했다. 이곳의 백사자 한 쌍은 이날 대구 달성군 스파밸리 네이처파크 동물원으로 보금자리를 옮긴다. 대구=연합뉴스

17일 대구 수성구 한 실내 동물원 사육장 안에서 백사자가 유리창 밖을 바라보고 있다. 이 동물원은 지난해 5월 영업을 중단했다. 이곳의 백사자 한 쌍은 이날 대구 달성군 스파밸리 네이처파크 동물원으로 보금자리를 옮긴다. 대구=연합뉴스


17일 대구 수성구 한 실내 동물원 사육장 안에서 백사자가 휴식을 취하고 있다. 이 동물원은 지난해 5월 영업을 중단했다. 이곳의 백사자 한 쌍은 이날 대구 달성군 스파밸리 네이처파크 동물원으로 보금자리를 옮긴다. 대구=연합뉴스

17일 대구 수성구 한 실내 동물원 사육장 안에서 백사자가 휴식을 취하고 있다. 이 동물원은 지난해 5월 영업을 중단했다. 이곳의 백사자 한 쌍은 이날 대구 달성군 스파밸리 네이처파크 동물원으로 보금자리를 옮긴다. 대구=연합뉴스


폐업한 실내 동물원에 방치됐던 백사자가 대구 달성군 네이처파크 동물원으로 옮겨진다. 사진은 17일 대구 수성구의 한 실내 동물원에 있는 백사자가 네이처파크로 옮겨지기 전 모습. 대구=뉴시스

폐업한 실내 동물원에 방치됐던 백사자가 대구 달성군 네이처파크 동물원으로 옮겨진다. 사진은 17일 대구 수성구의 한 실내 동물원에 있는 백사자가 네이처파크로 옮겨지기 전 모습. 대구=뉴시스


박민정 기자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 Copyright © Hankookilbo

댓글 0

0 / 25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 저장이 취소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