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스웨덴 스마트시티에 '넷 제로 홈' 만든다

삼성전자, 스웨덴 스마트시티에 '넷 제로 홈' 만든다

입력
2023.11.10 13:00
수정
2023.11.10 13:59
구독

스마트싱스기술 활용 에너지 사용 절감 도와

삼성전자 직원이 스마트싱스를 활용해 '브로비홀름 스마트시티'에 구축된 '넷 제로 홈' 솔루션을 체험하고 있다. 삼성전자 제공


삼성전자가 스웨덴 스톡홀름 인근에 건설되는 친환경 주거 단지인 '브로비홀름 스마트시티'에 '넷 제로(탄소중립) 홈' 솔루션을 공급한다고 10일 밝혔다.

브로비홀름 스마트시티는 스웨덴의 부동산 개발사인 'S 프로퍼티그룹'이 스톡홀름 인근에 2,000가구 규모의 새로운 스마트시티를 건설하는 프로젝트다. 2025년 500가구 규모로 입주를 시작해 2028년까지 순차 분양된다.

삼성전자는 ①독일 태양광 기술·저장·충전 기업 'SMA 솔라 테크놀로지' ②스위스 자동화 솔루션 전문기업 'ABB'와 협력해 넷 제로 홈을 구축한다. 스마트시티 내에서는 SMA의 태양광 발전 시스템을 통해 전력을 생산하고, 에너지 저장 시스템(ESS)을 사용해 생산된 전력을 효율적으로 관리하도록 설계된다.

삼성전자는 냉장고·오븐·식기세척기·세탁기·건조기 등 다양한 스마트 가전을 공급하고, ABB는 블라인드와 스위치 등을 설치한다. 집 안의 사용 전력과 가전 및 스마트홈 기기들은 삼성전자 통합 연결 플랫폼인 '스마트싱스'를 통해 제어된다. 스마트싱스 에너지를 활용하면 에너지 생산 및 사용량을 관리할 수 있다. 특히 '인공지능(AI) 절약 모드'를 사용하면 별도의 설정 없이 앱에 연결된 가전제품들이 알아서 에너지 사용량을 절감할 수 있도록 도와준다.

삼성전자는 스웨덴과 협업을 계기로 유럽에서도 넷제로 홈 구축 사업을 확대할 계획이다. 박찬우 삼성전자 생활가전사업 부사장은 "스마트싱스를 바탕으로 사용자들이 쉽고 편리하게 제품을 관리하고 에너지 절감까지 할 수 있도록 다양한 서비스를 선보일 것"이라고 말했다.

김지현 기자

관련 이슈태그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 Copyright © Hankookilbo

댓글 0

0 / 25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 저장이 취소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