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 검찰, '순직 해병 사건 항명' 박정훈 전 해병대 수사단장 기소

[속보] 군 검찰, '순직 해병 사건 항명' 박정훈 전 해병대 수사단장 기소

입력
2023.10.06 15:16
수정
2023.10.06 15:32
구독

채 모 상병 순직 사건을 수사하다 항명 혐의로 입건된 박정훈 전 해병대 수사단장이 지난 달 20일 서울 용산구 국방부 검찰단에 조사를 받기 위해 출석하고 있다. 뉴스1

지난 7월 호우 실종자 수색 작업 중 순직한 해병대 상병 사건을 조사하다가 항명 등의 혐의로 국방부 검찰단에 입건된 박정훈 전 해병대 수사단장(대령)이 기소됐다.

국방부 검찰단은 6일 오후 군형법상 '항명' 및 '상관명예훼손' 혐의로 박 대령을 기소했다고 밝혔다. 국방부는 "전 수사단장의 항명과 상관명예훼손은 군의 위계질서를 무너뜨리고 사기를 저하시키는 중대한 위법행위라 판단된다"고 설명했다.

김진욱 기자

댓글 0

0 / 25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 저장이 취소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