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번엔 푸틴이 북한 간다… 크렘린궁 “푸틴, 김정은 방북 초청 수락”

이번엔 푸틴이 북한 간다… 크렘린궁 “푸틴, 김정은 방북 초청 수락”

입력
2023.09.14 20:40
수정
2023.09.14 22:56
구독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13일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과 연회를 마친 뒤 작별하는 모습을 조선중앙TV가 14일 보도하고 있다. 조선중앙TV 캡처 뉴시스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13일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과 연회를 마친 뒤 작별하는 모습을 조선중앙TV가 14일 보도하고 있다. 조선중앙TV 캡처 뉴시스

러시아 대통령실 크렘린궁은 14일 블라디미르 푸틴 대통령이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의 북한 방문 초청을 “감사하게 받아들였다”고 밝혔다. 북한 노동당 기관지 노동신문과 조선중앙통신도 앞서 푸틴 대통령이 김 위원장의 방북 초청을 흔쾌히 수락했다고 보도했다.

리아노보스티 통신에 따르면, 드미트리 페스코프 크렘린궁 대변인은 이날 기자회견에서 “일대일 회담에서 김 위원장이 방북을 권유했다”면서 이같이 발표했다. 그는 전날 정상회담 직후 기자들에게 푸틴 대통령의 북한 답방 계획은 현재 없다고 밝혔으나, 하루 만에 바뀐 입장을 전달했다. 페스트리 대변인은 “모든 합의는 외교 채널을 통해 이뤄질 것”이라고 덧붙였다.

페스코프 대변인은 또 푸틴 대통령이 김 위원장에게 우주에서 착용했던 우주복 장갑과 러시아산 카빈총(소총)을 선물했다고 전했다.

전혼잎 기자

댓글 0

0 / 25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 저장이 취소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