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직 아픈데 퇴원하라니" 의료현장 혼란

"아직 아픈데 퇴원하라니" 의료현장 혼란

입력
2023.07.14 04:30
수정
2023.12.22 22:20

13일 충북 충주의료원 병원 로비에서 입원 환자가 전국보건의료산업노동조합(보건의료노조) 파업 출정식을 지켜보고 있다. 보건의료노조가 인력 및 공공의료 확충을 요구하며 19년 만에 무기한 총파업에 돌입한 가운데 노조가 요구사항이 받아들여지지 않을 경우 무기한 투쟁도 불사하겠다고 선언한 만큼 의료 공백 장기화가 우려되고 있다. 충주=뉴스1

댓글 0

0 / 25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 저장이 취소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