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 3차 접종하면 2회 접종보다 예방 효과 53% 높아

코로나 3차 접종하면 2회 접종보다 예방 효과 53% 높아

입력
2022.09.13 20:15
구독

코로나19 예방접종을 하고 있는 모습. 뉴스1

코로나19 예방접종을 하고 있는 모습. 뉴스1

코로나19 예방백신을 3차 접종하면 2회 접종만 했을 때보다 예방 효과가 53% 높아진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송준영 고려대 구로병원 감염내과 교수팀이 오미크론 변이가 우세하던 시기 의료 종사자를 대상으로 2차 기초 접종이나 3차 접종을 했을 때 코로나19 백신 예방 효과를 비교 평가한 결과다.

연구 기간은 오미크론이 우세종이던 2월 1일부터 28일 간 이뤄졌으며 고려대 구로병원 의료 종사자 281명을 대상으로 했다.

이전 연구에서는 mRNA 백신으로 2회 기초 접종한 경우 야생형 코로나바이러스와 델타 변이에 대한 중화(中和) 항체 면역이 5개월까지 지속됐지만, 오미크론 변이에 대한 교차 중화능을 보이지는 못했다.

실제 영국에서 진행된 연구에서도 mRNA 백신 2회 기초 접종은 델타 변이에 대해 예방 효과가 높았지만 오미크론 변이에는 유의한 예방 효과를 나타내지 못했다.

이번 연구 결과, 오미크론 변이 우세 동안 코로나 3차 부스터샷 접종은 2회 기초접종에 비해 의료 종사자의 코로나 감염을 53% 예방하는 부가적인 예방 효과가 있었다.

그러나 마지막 백신 접종 후 경과 시간을 포함한 다변량 분석에서는 예방 효과의 유의성이 사라졌다. 이는 3차 접종 자체보다 최근 접종 영향이 크다는 것을 나타낸다.

송준영 교수는 “코로나19 대유행은 현재 진행형이기에 고령인ㆍ만성질환자 등 고위험군은 백신 접종을 미루지 말고 권장하는 접종 간격으로 재접종하는 것이 좋다”고 했다.

권대익 의학전문기자

댓글 0

0 / 25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 저장이 취소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