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산', 박해일·변요한 분장의 차이점은

입력
2022.08.11 09:06
기존 사극 2배 인원으로 분장팀·헤어팀 운영
"왜군은 붉은 기 추가"

'한산: 용의 출현'이 '분장의 비밀' 영상을 공개했다. 조태희 분장 감독은 이 영상을 통해 작품과 관련된 다양한 이야기를 전했다. 롯데엔터테인먼트 제공

'한산: 용의 출현'에는 많은 이들의 노력이 담겼다. 조태희 분장 감독은 그중 한 명이다. 그는 조선군과 왜군의 모습을 다르게 표현하기 위해 노력했다.

'한산: 용의 출현'이 11일 공개한 '분장의 비밀' 영상을 통해 조태희 분장 감독이 다양한 이야기를 전했다. 공개된 '분장의 비밀' 영상에는 분장 현장이 고스란히 담겼다.

조태희 분장 감독은 '한산: 용의 출현'과 함께한 소감을 밝혔다. "이순신 장군 분장을 하게 돼서 뿌듯했지만 부담감도 있었다. 실존 인물에 대해 연구하는 마음가짐으로 하게 됐다"는 게 그의 설명이다.

기존 사극의 2배 인원으로 분장팀과 헤어팀을 운영했고 특히 왜군 캐릭터 분장 소요 시간이 오래 걸렸다는 비하인드도 전했다. 조선군과 왜군의 분장 차이에 대해서도 들어볼 수 있었다. 조태희 분장 감독은 "조선군은 피부 톤과 텍스처, 질감에 초점을 뒀다면 왜군은 붉은 기를 추가했다"고 전했다.

박해일이 연기한 이순신 장군과 변요한이 맡은 와키자카의 분장 특징도 전했다. 조태희 분장 감독은 "이순신 장군은 정도를 벗어나지 않기 위해 최대한 비슷하고 최대한 가깝게 분장을 진행한 반면 와키자카는 날 것의 느낌을 살리기 위해 거친 느낌을 표현했다"고 밝혔다. 더불어 '한산: 용의 출현' 촬영에 임하면서 정밀 묘사를 위해 많은 스케치를 했다고 알렸다.

한편 '한산: 용의 출현'은 명량해전 5년 전 진군 중인 왜군을 상대로 조선을 지키기 위해 필사의 전략과 패기로 뭉친 이순신 장군과 조선 수군의 한산해전을 그린 전쟁 액션 대작이다. 지난 10일 영화진흥위원회 통합전산망 기준 500만 관객을 돌파했다. 지난달 27일 개봉한 '한산: 용의 출현'은 절찬 상영 중이다.

정한별 기자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 Copyright © Hankookilbo

당신이 관심 있을만한 이슈

댓글 1,324

0 / 25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 저장이 취소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