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 대통령, 'EPL 득점왕' 손흥민에 “국민에게 희망의 메시지”

입력
2022.05.23 09:02

아시아인 첫 EPL 득점왕에 오른 손흥민. 로이터 연합뉴스

윤석열 대통령은 23일 아시아인 최초로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득점왕에 등극한 손흥민(30ㆍ토트넘)에게 축전을 보냈다.

윤 대통령은 “세계 최고 수준의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에서 아시아 선수 최초 득점왕은 손흥민 선수 개인의 영예일 뿐만 아니라, 아시아 축구계 모두가 축하할 경사”라며 “이번 수상은 시즌 내내 팀을 위해 끊임없이 헌신하고 노력한 손흥민 선수의 열정이 만들어낸 결과”라고 축하했다.

윤 대통령은 “특히 코로나19로 어려운 시기를 겪었던 우리 국민에게 손흥민 선수의 득점왕 수상은 더할 나위 없는 희망의 메시지”라며 “페널티킥 골 없이 순수 필드골로만 이룬 업적이기에 국민들이 느끼는 자부심은 더 크게 다가온다”고 전했다.

윤 대통령은 “득점왕 수상에 이어 11월 개최되는 카타르 월드컵에서 우리 국가대표 선수들과 함께 다시 한번 가슴 벅찬 설렘과 감동을 선사해줄 것이라고 기대한다”고 했다. 이어 “대한민국 축구 꿈나무들에게 세계 최고 선수의 후배라는 자긍심을 심어준 손흥민 선수의 수상을 다시 한번 축하 드리며, 앞으로의 활약에 대해 국민들과 함께 응원하겠다”고 말했다.

윤석열 대통령이 23일 아시아 최초로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득점왕 기록을 세운 축구선수 손흥민에게 보낸 축전. 대통령실 제공


김현빈 기자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 Copyright © Hankookilbo

당신이 관심 있을만한 이슈

댓글 1,324

0 / 25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 저장이 취소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