왜 무슬림은 어디서든 하루 5번 엎드려 절할까

입력
2022.04.27 20:00

편집자주

'이슬람교' 하면 테러나 폭력, 차별을 떠올리지만 실은 평화와 공존의 종교입니다. 이주화 이맘(이슬람교 지도자)이 이슬람 경전과 문화를 친절하게 안내, 우리 사회에 퍼져 있는 오해와 편견을 벗겨드립니다.

이달 초 서울 용산구 이태원 서울중앙성원 예배당을 찾은 신도들이 정오 예배를 드리고 있다. 연합뉴스

이슬람 국가를 여행하거나 이슬람 관련 영화나 잡지 등을 보다 보면 길을 가던 사람들이 길가에 차를 세우고 엎드려 절하는 광경을 흔히 볼 수 있다. 우리나라에서도 공항이나 고속터미널, 고속도로 휴게소 등 한적한 곳이면 무슬림들이 예배를 근행하는 모습을 목격하는 것은 결코 생소한 일이 아니다. 무슬림들에게 예배는 어떤 의미일까? 그들을 예배로 이끄는 힘은 어디에서 오는 것일까?

이슬람에서 예배는 유일신 하나님에 대한 확신에 찬 믿음의 선언(Shahada) 다음으로 무슬림들에게 선행되어야 할 중요한 기둥이다. 그래서 예배는 믿는 자와 믿지 않는 자를 구분하는 이슬람만이 가지고 있는 독특한 신앙의 척도이자 하나님의 피조물인 인간과 창조주를 연결하는 중요한 연결 고리이며 선지자들이 내세운 믿음의 표현으로 하나님을 경외하는 의지의 실천이다. 꾸란에는 무슬림들에게 예배를 통해서 하나님께 도움을 청하고 예배를 통해서 그분께 감사드리고 믿음의 확신을 갖도록 하였다.

너의 주님의 영광을 찬양하고 엎드려 절하는 사람들 중에 있어라. 그리고 확신(죽음)이 올 때까지 너의 주님을 경배하라.

꾸란15:98-99

무슬림들에게 매일매일 반복되는 다섯 번의 예배는 하나님과 직접 교통하며 자성의 시간을 갖는 중요한 의미가 있다. (선지자 무함마드의 천상여행에서 하나님은 원래 하루 50번씩 예배하도록 하셨는데, 이를 5번으로 줄이면서 한 번 예배를 열 번 하는 것처럼 정성을 다하라고 하셨다) 그리고 하나님께서는 이 시간들을 통하여 예배자들의 기도를 들으시며 이에 답해 주시고 예배자의 죄를 사하여 주신다. 예배를 통해 자신이 지금 어떠한 상황에서 어떠한 삶을 살고 있는지, 그리고 왜 지금 이 순간 하나님 앞에서 머리를 조아리며 자신의 진정한 모습을 하나님께 보이며 회개와 반성을 하고자 하는지 깨닫는 중요한 시간이 되기 때문이다. 그래서 예배는 인간의 사악함과 교만함을 희석시켜 도덕적으로 재무장함은 물론 겸손과 겸양의 진정한 의미를 가르쳐 주며 무슬림들을 같은 시간에 같은 장소에서 만나게 하고 이 만남을 통해서 서로를 이해하며 보여줄 수 있는 중요한 시간을 갖도록 해 준다. 그래서 예배에 참석한 사람들은 빈부와 남녀노소를 막론하고 한 이맘을 중심으로 마음을 모을 수 있는 것이다.

이와 같이 예배는 무슬림만이 가질 수 있는 정체성의 표현으로 신앙적 유익함뿐만 아니라 정서적 안정감, 그리고 사회 교화의 중요한 역할을 일임하고 있다. 또한 예배는 정신적 청결뿐만 아니라 육체적 청결을 기할 수 있는 좋은 기회이다. 예배를 통하여 정신적·육체적으로 청결을 유지하여 건전한 사고와 이성적인 삶을 유지할 수 있도록 이끌어 준다. 선지자 무함마드는 '예배는 빛이다'라고 말했는데 그것은 예배가 심판일을 맞이한 믿는 자들을 어둠으로부터 하나님께서 약속하신 광명의 길로 인도될 수 있도록 밝혀주는 빛이 될 것이기 때문이다. 현세에서 예배를 충실히 근행한 사람들에게 예배는 구원의 불빛으로 그 밝기를 더해줄 것이고, 그렇지 못한 사람들에게는 불빛이 없는 어두운 고통의 길로 안내될 것이기 때문이다.

예배는 자식의 모든 잘못을 다 감싸 안아주는 어머니의 품과 같다. 평화로운 어머니의 품속에서 자신의 모든 것을 다 드러내 놓고 자신이 가야 할 진정한 바른 길을 찾고 믿음의 강도를 더하며 하나님께서 원하시는 참신앙인으로 거듭나기 위한 힘을 얻기 때문이다. 오늘도 무슬림들은 라마단 단식월의 막바지 하루하루를 보내며 밤새워 예배를 근행하고 라마단 이후 새롭게 시작될 자신의 삶을 설계한다. 축복된 라마단 성월에 지구촌 전역에서 울려 퍼지는 무슬림들의 간절한 기도와 소망이 이루어져 전쟁도 분쟁도 없는 평화롭고 자유로운 세상이 도래하길 진심을 모아 기도한다.

믿는 사람들은 하나님을 염원하는 것으로 마음의 평화를 구하니, 너희는 하나님을 염원하는 것으로 마음의 평화를 구하지 않는가?

꾸란13:28

이주화 한국이슬람교 서울중앙성원 이맘
대체텍스트
이주화한국이슬람교 서울중앙성원 이맘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 Copyright © Hankookilbo

당신이 관심 있을만한 이슈

댓글 1,324

0 / 25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 저장이 취소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