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후보 이재명' 공식 플랫폼 서비스 종료...지지자들 "꿈은 계속된다"

'후보 이재명' 공식 플랫폼 서비스 종료...지지자들 "꿈은 계속된다"

입력
2022.03.17 09:30
수정
2022.03.17 18:00
구독

16일 오후 6시 서비스 종료
이재명, 낙선 인사 중 교통사고로 숨진 당원 조문

대선에서 패배한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 후보가 10일 오후 서울 여의도 중앙당사에서 열린 선대위 해단식에 참석한 뒤 당사를 떠나고 있다. 뉴스1

대선에서 패배한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 후보가 10일 오후 서울 여의도 중앙당사에서 열린 선대위 해단식에 참석한 뒤 당사를 떠나고 있다. 뉴스1

대통령 선거에 출마했던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상임고문의 대선 후보 공식 홈페이지가 서비스를 종료했다.

민주당은 16일 오후 6시 선거기간 동안 운영했던 정치구독 플랫폼 '이재명 플러스'와 온라인 소통 플랫폼 '재명이네 마을' 홈페이지를 닫았다.

지난해 말 오픈한 '이재명 플러스'는 이용자가 자신의 관심사, 성별, 연령, 거주지 등을 등록하면 이 전 후보의 관련 공약을 맞춤형으로 소개받을 수 있었던 사이트다. 또 이 전 후보의 '소확행'(소소하지만 확실한 행복) 공약 및 일정·유세 내용 등도 알려줬다. 이해찬 전 민주당 대표·정세균 전 국무총리·추미애 전 법무부 장관 등 민주당 인사들의 칼럼도 실렸다.

서비스 종료 소식이 전해지자 '이재명 플러스'에는 "늘 후보님을 응원하겠다" "고생하셨다" "이재명의 꿈은 계속된다" 등 이 전 후보를 격려하는 지지자들의 메세지가 이어졌다.

아울러 소통 플랫폼인 '재명이네 마을'도 이날 함께 문을 닫았다. 여기에서는 이 전 후보의 선거운동 자료와 공약 등을 접할 수 있었으며, 유권자들이 가짜뉴스 신고와 정책 건의도 가능했다.

한편 이 전 후보는 16일 대선 낙선 인사 도중 교통사고로 숨진 민주당 당원 A씨의 빈소를 조문했다. 10일 해단식 이후 잠행하던 그가 외부에 처음 모습을 드러낸 것이다. A씨는 전날 오전 경기 평택의 한 교차로에서 대선 낙선 인사를 하던 중 차에 치여 병원으로 이송됐으나, 끝내 숨진 것으로 전해졌다.


박민식 기자

댓글 0

0 / 25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 저장이 취소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