붐, 품절남 된다…비연예인 여자친구와 4월 9일 결혼

붐, 품절남 된다…비연예인 여자친구와 4월 9일 결혼

입력
2022.03.10 11:26
수정
2022.03.10 11:27

방송인 붐이 품절남 대열에 합류한다. 비연예인 예비 신부를 배려해 결혼식은 비공개로 조용히 진행할 예정이다. 스카이이앤엠 제공

방송인 붐이 품절남 대열에 합류한다. 비연예인 예비 신부를 배려해 결혼식은 비공개로 조용히 진행할 예정이다.

10일 붐 소속사 스카이이앤엠은 공식입장을 통해 붐의 결혼 소식을 전했다.

이에 따르면 붐은 오는 4월 9일 서울 모처에서 결혼식을 올린다. 예비 신부는 오랜 시간 지인으로 지낸 비연예인 여자친구다. 소속사는 두 사람에 대해 "서로에 대한 깊은 공감과 소통을 통해 자연스럽게 연인 관계로 발전했다. 결혼 전과 후의 삶까지 함께할 수 있는 동반자라는 확고한 믿음으로 결혼을 결심했다"고 밝혔다.

이와 함께 붐의 자필 편지도 공개됐다. 붐은 "평생을 서로 존중하며 함께할 소중한 인연을 만나 믿음과 사랑으로 한 가정을 이루게 됐다"면서 결혼 소감을 전했다. 이어 "제 마음 속에는 행복한 가정을 꾸리는 꿈을 가지고 있었다. 늦은 나이에 하는 결혼인 만큼 앞으로 행복한 부부의 모습, 그리고 가장과 아내를 살뜰히 보살피고 안아줄 수 있는 좋은 남편의 모습 보여드리겠다"고 각오를 다졌다.

다음은 붐 소속사 스카이이앤엠 공식입장 전문.

방송인 붐이 4월 9일(토) 서울 모처에서 결혼식을 올립니다.

예비 신부는 오랜 시간 지인으로 지내다 서로에 대한 깊은 공감과 소통을 통해 자연스럽게 연인 관계로 발전하였으며, 결혼 전과 후의 삶까지 함께할 수 있는 동반자라는 확고한 믿음으로 결혼을 결심하게 되었습니다.

모두가 조심해야하는 시기인 만큼 결혼식은 양가 부모님과 가까운 지인 분들을 모시고 비공개로 진행하고자 합니다. 아울러 비연예인인 예비 신부를 배려해 결혼에 대한 보다 자세한 내용을 말씀드리지 못하는 점 양해 부탁드립니다.

인생의 특별하고 소중한 시작을 함께하게 된 두 사람의 앞날에 따뜻한 축복과 응원을 보내주시길 부탁드립니다. 더욱 큰 책임감을 가지고 방송 안팎으로 좋은 모습 보여드리도록 노력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우다빈 기자

댓글 0

0 / 25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 저장이 취소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