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드 코로나 하루 앞 '핼러윈 인파'

위드 코로나 하루 앞 '핼러윈 인파'

입력
2021.11.01 14:20
수정
2021.11.01 14:25


핼러윈 데이이자 단계적 일상회복(위드 코로나) 1단계 시행을 하루 앞둔 10월 31일 저녁 서울 이태원 거리가 핼러윈 파티를 즐기려는 내·외국인들로 발 디딜 틈 없이 붐비고 있다. 방역당국이 핼러윈 데이를 계기로 확진자 증가 가능성이 크다고 보고 특별 관리대책을 강화했으나, 1일부터 방역조치가 완화됨에 따라 감염 확산 우려는 커지고 있다. 뉴스1

댓글 0

0 / 25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 저장이 취소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