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통사람'으로 떠난 마지막 군인 대통령

입력
2021.10.27 04:30

26일 별세한 노태우 전 대통령이 1987년 6월 29일 집권당인 민정당의 대표위원 당시 직선제 개헌 수용 등 8개 항을 담은 이른바 '6·29선언'을 전격 발표하고 있다. 12·12 군사반란 주역인 고인은 민주화 시대로 가는 가교 역할을 했다는 평가가 나온다. 한국일보 자료사진

댓글 0

0 / 25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 저장이 취소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