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태리·남주혁, '스물다섯 스물하나'로 그릴 청춘의 모습

입력
2021.09.07 12:05

김태리 남주혁 보나 최현욱 이주명이 '스물다섯 스물하나'에 출연한다. 매니지먼트 mmm, 매니지먼트 숲, 킹콩 by 스타쉽, 골드메달리스트, YG엔터테인먼트 제공

배우 김태리 남주혁 보나 최현욱 이주명이 '스물다섯 스물하나'에 출연한다.

2022년 상반기에 방송될 새 드라마 '스물다섯 스물하나'는 가슴 한구석에서 영원히 빛나고 있는 청춘의 기억을 되새기게 만드는 작품이다.

'검색어를 입력하세요 WWW'에서 현실적이면서도 감성적인 필력을 선보인 권도은 작가와 '너는 나의 봄' '더 킹-영원의 군주' '검색어를 입력하세요 WWW'를 통해 세련된 연출력을 인정받은 정지현 감독이 재회하면서 또 하나의 인생 로맨스 탄생을 예고했다.

여기에 김태리 남주혁 보나 최현욱 이주명이 풋풋한 청춘 라인업으로 뭉친다. 김태리는 IMF로 팀이 없어진 고등학교 펜싱 부원에서 우여곡절 끝에 펜싱 사브르 국가대표로 우뚝 서는 나희도 역을 맡는다. 나희도는 열정과 패기로 똘똘 뭉친, 포기를 모르는 당찬 인물이다. 김태리는 넘어지고 좌절하면서도 자신의 꿈을 향해 질주하는 야무진 청춘 나희도 역으로 가슴 뜨거운 공감과 먹먹한 감동을 선사할 예정이다.

남주혁은 IMF로 풍비박산 나버린 집안의 장남으로 억척스럽게 살아가다 기자가 된 백이진 역을 맡았다. 백이진은 신문 배달과 책 대여점 아르바이트를 하며 생계유지에 힘쓴다. 스크린과 안방극장을 오가는, 장르를 가리지 않는 도전으로 넓은 연기 스펙트럼을 구축해온 남주혁은 '스물다섯 스물하나'를 통해 강렬한 존재감을 드러낼 전망이다.

보나는 열여덟 동갑 나희도와 라이벌이 되는 최연소 펜싱 금메달리스트 고유림 역으로 분한다. 고유림은 카리스마 넘치는 펜싱 선수지만 펜싱복을 벗으면 천상 귀요미인 사랑스러운 외유내강형 인물이다. 음악 활동은 물론이고 배우로서도 연기력을 단단하게 다져온 보나는 금메달리스트라는 무게를 짊어지고 최선을 다해 노력하는 고유림 역으로 다양한 매력을 발휘한다.

최현욱은 머리부터 발끝까지 그 시절 인플루언서인 문지웅 역을 맡았다. 문지웅은 개성과 스타일이 남다른 패셔니스타로 자신만의 예술세계를 주장하는 엉뚱함을 지녔다. '모범택시'와 '라켓소년단'에서 잠재력을 드러내며 라이징스타로 자리매김한 최현욱이 시도하는 또 한 번의 연기 변신에 귀추가 주목된다.

이주명은 전교 1등이면서 반장인, 그러나 가슴속엔 반항심으로 가득 찬 지승완 역을 연기한다. 고등학교 방송부인 지승완은 이 시대와 사회, 학교와 개인의 삶에 대해 청취자들과 열정적으로 고민을 나누는 해적방송 DJ로 활약한다. '미씽: 그들이 있었다' '카이로스'에서 시청자들에게 강렬한 인상을 남긴 이주명이 지승완 역을 통해 어떤 모습을 보여줄지 기대를 모은다.

제작사 화앤담픽쳐스는 "김태리 남주혁 보나 최현욱 이주명은 '스물다섯 스물하나'를 통해 모든 것을 사랑하고 모든 일에 아파할 수 있는 시절인 청춘을 생생하고 눈부시게 그려낼 것"이라며 "시대를 막론한 영원한 스테디셀러, 청춘에 대한 이야기로 가슴 한편에 묵혀뒀던 뭉클한 기억들을 떠올리게 할 '스물다섯 스물하나'에 많은 관심과 기대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정한별 기자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 Copyright © Hankookilbo

당신이 관심 있을만한 이슈

댓글 1,324

0 / 25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 저장이 취소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