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 대통령 국정 수행 긍정 36.5%... 지난주 대비 2.6% 상승

입력
2021.05.17 11:30
KSOI-TBS 조사에서 긍정 36.5%, 부정 60.9%
리얼미터-YTN 조사는 지난주와 같은 긍정 36%

문재인 대통령이 제40회 스승의 날인 15일 영상을 통해 축사를 하고 있다. 뉴스1

2개 여론조사 기관이 17일 발표한 5월 둘째 주에 각각 실시한 '문재인 대통령 국정수행 평가'에서 긍정 평가가 모두 36%대를 기록했다.

TBS와 한국사회여론연구소(KSOI)가 14~15일 전국 만 18세 이상 성인 남녀 1,004명을 대상으로 조사해 이날 공개한 결과, 대통령 국정 수행에 대한 긍정평가는 36.5%, 부정평가는 60.9%로 나타났다.

긍정평가는 지난주보다 2.6%포인트 상승했고, 부정평가는 1.1%포인트 하락했다. 그에 따라 긍·부정 평가 사이의 차이는 24.4%포인트로 지난주에 비해 3.7%포인트 좁혀졌다.

연령·직업·지역별로 보면 긍정평가는 40대(48.4%), 광주·전라(60.2%), 화이트칼라층(42.6%)에서 높게 나왔다. 부정평가는 30대(66.7%)·60세 이상(66.5%), 대구·경북(72.7%), 가사노동자(69.8%)에서 높았다.

한국사회여론연구소(KSOI)가 실시한 5월 2주 차 대통령 국정수행 평가 결과. 한국사회여론연구소 홈페이지 캡처


한국사회여론연구소(KSOI)의 대통령 국정 수행 평가 추이. 한국사회여론연구소 홈페이지 캡처

여론조사기관 리얼미터가 YTN 의뢰로 10~14일 전국 18세 이상 2,514명에게 실시한 대통령 국정 수행 평가에서도 긍정평가는 36%, 부정평가는 60.5%로 나왔다.

긍정평가는 전주 대비 변동이 없었고 부정평가는 0.2%포인트 상승해, 긍·부정평가 간의 차이는 전주보다 0.2%포인트 벌어진 24.5%포인트를 기록했다.

연령·지역·직업별로 전주 대비 변화를 보면, 긍정평가는 30대(6%포인트), 충청(4.8%포인트)과 인천·경기(4.3%포인트), 노동직(11.7%포인트)·가사노동자(2.3%포인트)에서 상승했다.

반면 부정평가는 60대(3%포인트)·70세 이상(3.1%포인트), 부산·경남(5.1%포인트)·호남(4.1%포인트), 학생(6.6%포인트)·사무직(3%포인트)에서 전주보다 높았다.

리얼미터가 실시한 5월 2주 차 대통령 국정 수행 평가 결과. 리얼미터 홈페이지 캡처

KSOI 조사는 신뢰수준 95%에 오차범위 ±3.1%포인트이고, 리얼미터 조사는 신뢰수준 95%에 오차범위 ±2%포인트다. 자세한 내용은 KSOI, 리얼미터,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윤주영 기자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 Copyright © Hankookilbo

당신이 관심 있을만한 이슈

댓글 1,324

0 / 25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 저장이 취소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