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컴백' 송민호 "바비 피처링, 오랜만의 작업에 신나"

입력
2020.10.30 14:15

솔로 컴백에 나선 위너 송민호(MINO)가 아이콘 바비와의 재회 비하인드를 밝혔다. YG엔터테인먼트 제공


솔로 컴백에 나선 위너 송민호(MINO)가 아이콘 바비와의 재회 비하인드를 밝혔다.

송민호는 30일 오후 두 번째 솔로 정규앨범 'TAKE' 발매 기념 프레스 컨퍼런스를 개최했다.

두 번째 솔로 정규앨범 'TAKE'에서 송민호는 수록곡 전체를 직접 작사·작곡하며 성장한 음악적 역량을 증명했다. 12개의 인상 깊은 장면(TAKE)들이 마치 한 편의 영화처럼 나열돼 오래도록 기억되길 바라는 메시지를 담은 이번 앨범은 힙합을 중심으로 알앤비, 발라드, 댄스까지 장르를 가리지 않는 프로듀서 송민호의 폭넓은 음악 스펙트럼을 확인할 수 있다.

송민호는 수록곡 '오케이 맨'을 통해 앞서 함께 유닛 활동을 선보이기도 했던 아이콘 바비와 다시 한번 특급 호흡을 맞추기도 했다.

그는 "바비에게 피처링을 부탁했을 때 '신난다, 재미있다'라고 하더라"라며 "느낌표가 23개 정도 왔다. 아무래도 오랜만에 작업을 하다 보니 바비도 신난 게 아닌가 싶다"라고 비하인드를 전했다.

새 타이틀곡 '도망가 (Run away)'는 차가운 느낌의 벌스(Verse)와 대비되는 랩, 강렬하게 터지는 훅(Hook)이 매력적인 곡이다. 송민호가 기존에 선보인 솔로곡과 또다른 매력의 감성적인 힙합 넘버다. 낮게 읊조리듯 시작하지만 숨쉴 틈 없이 쏟아내는 그의 래핑이 휘몰아치는 감정의 소용돌이를 예고했다.

한편 송민호의 정규 2집 'TAKE'는 이날 오후 6시 각종 온라인 음원 사이트를 통해 발매된다.

홍혜민 기자
한국일보 뉴스 네이버 채널 구독하기 뉴스스탠드에서 구독하기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 Copyright © Hankookilbo

당신이 관심 있을만한 이슈

댓글 1,324

0 / 25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 저장이 취소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