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이로운 소문' 조병규→김세정, 악귀 사냥꾼 작전 개시 '포스 작렬'

입력
2020.10.19 08:43

'경이로운 소문' 티저 포스터가 공개됐다. OCN 제공

'경이로운 소문'이 티저 포스터 2종을 공개해 기대 지수를 상승시킨다.

OCN 새 토일 오리지널 '경이로운 소문'이 19일 조병규(소문 역) 유준상(가모탁 역) 김세정(도하나 역) 염혜란(추매옥 역)의 강렬한 포스와 다이내믹한 카운터 액션이 담긴 티저 포스터 2종을 공개했다.

동명의 다음 웹툰을 원작으로 하는 '경이로운 소문'은 악귀 사냥꾼 카운터들이 국숫집 직원으로 위장해 지상의 악귀들을 물리치는 통쾌하고 땀내 나는 악귀 타파 히어로물이다.

영원불멸의 삶을 위해 지구로 내려온 사후세계의 악한 영혼들과 괴력, 사이코메트리, 치유 등 각기 다른 경이로운 능력으로 그들을 잡는 카운터들의 이야기가 다이내믹하게 펼쳐진다.

인기 웹툰 '경이로운 소문'은 별점 10점 만점과 조회수 6,500만을 돌파하며 레전드 '인생 웹툰'으로 호평받고 있다.

이에 출연작마다 작품성과 흥행성은 물론 탄탄한 연기력을 자랑하는 조병규 유준상 김세정 염혜란과 꿀잼 보장 원작의 만남만으로 2020년 하반기 최고 기대작의 탄생을 예고한다.

'경이로운 소문'이 기대감을 모으고 있다. OCN 제공

첫 번째 세로 포스터는 조병규 유준상 김세정 염혜란이 근무하는 언니네 국숫집을 배경으로 카운터 4인의 은밀한 007 작전 개시를 함축적으로 담아냈다.

마치 비상하는 독수리처럼 푸른 하늘을 가로지르는 카운터 4인의 활약과 '경이로운 소문'만의 웅장한 스케일을 짐작하게 한다.

특히 "국숫집 문 닫아라! 악귀 잡으러 가자"라는 카피는 '경이로운 소문'만의 판타지 세계관을 드러낸다.

평소에는 문전성시를 이루는 국숫집 직원이지만 알고 보면 지상의 악귀를 퇴치하는 카운터로 활약하는 반전 가득한 이중생활이 어떻게 그려질지 관심을 끈다.

이와 함께 앞으로 네 카운터가 펼칠 스토리와 통쾌하고 짜릿한 액션을 기대하게 만든다.

두 번째 가로 포스터 속 조병규 유준상 김세정 염혜란의 압도적인 비주얼이 시선을 사로잡는다. 화면을 뚫고 나올 듯 다이내믹한 카운터 액션을 보여주는 4인의 모습이다.

특히 짐승 같은 촉과 경이로운 능력으로 어떤 임무든 완수하는 프로페셔널한 실력자들인 만큼 예리한 눈빛으로 카리스마 넘치는 카운터의 매력을 살려냈다.

한편 OCN 새 토일 오리지널 '경이로운 소문'은 '써치' 후속으로 다음 달 첫 방송된다.

김한나 기자
한국일보 뉴스 네이버 채널 구독하기 뉴스스탠드에서 구독하기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 Copyright © Hankookilbo

당신이 관심 있을만한 이슈

댓글 1,324

0 / 25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 저장이 취소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