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경원 “문재인 정권 비판하는 촛불은 나쁜 촛불이냐”

나경원 “문재인 정권 비판하는 촛불은 나쁜 촛불이냐”

입력
2019.08.29 10:40
수정
2019.08.29 17:23
구독

“나를 힘들게 하면 적으로 모는 것이 민주당식 적폐 방정식”

자유한국당 나경원 원내대표가 29일 오전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 연합뉴스

나경원 자유한국당 원내대표가 29일 “문재인 정권을 비판하는 촛불은 나쁜 촛불이냐”며 “나를 힘들게 하면 적으로 만들고 폐단으로 몰아가는 것이 문재인 정권식, 더불어민주당식 적폐 방정식”이라고 비판했다. 조국 법무부 장관 후보자 의혹을 둘러싼 여권의 대응을 문제 삼은 것이다.

나 원내대표는 이날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전임 정부를 이 잡듯이 수사하는 검찰은 정의의 검찰이고, 현 정부의 부패를 파고드는 검찰은 반발하는 부패기득권이냐, 좌파 정치인의 의혹을 보도하는 언론은 가짜뉴스냐”며 이같이 밝혔다.

그는 특히 “지금 누가 이 나라를 어지럽히고 있느냐”며 “범죄 혐의자(조 후보자)를 장관 시키겠다며 비호하는 민주당이야말로 나라를 어지럽히고 국민을 무시하고 있는 것”이라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조국 후보자 일가에 대한) 검찰 수사가 시작됐다”며 “조 후보자를 끝끝내 장관으로 세워 보겠다는 청와대와 여당에게 국민의 심판이 기다리고 있다. 조 후보자 임명을 강행하는 그날이 바로 정권 몰락의 카운트다운이 될 것”이라고 지적했다.

정승임 기자 choni@hankookilbo.com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 Copyright © Hankookilbo

댓글 0

0 / 25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 저장이 취소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