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물 추락 여성과 행인 충돌… “두어 차례 다른 곳 부딪혀”

입력
2018.06.26 11:04
수정
2018.06.26 11:04

부산의 한 오피스텔에서 추락한 여성이 행인과 충돌해 추락 여성은 숨지고 행인이 다치는 사고가 발생했다.

26일 부산의 한 경찰서에 따르면 전날인 25일 오후 7시께 부산의 한 15층짜리 오피스텔에서 20대 여성 A 씨가 아래로 추락해 숨졌다.

이 과정에서 A 씨가 마침 현장을 지나던 B 씨와 부딪혀 B 씨가 찰과상을 입었다.

온라인에서는 오피스텔에서 추락한 A 씨는 살아남고 행인인 B 씨가 숨졌다는 소문이 퍼지고 있다.

경찰 관계자는 "사실관계와 전혀 다른 소문"이라며 "A 씨가 추락한 지점이 오피스텔의 몇 층인지는 확인되지 않으나 추락 직후 두어 차례 다른 곳에 부딪힌 뒤 B 씨와 충돌한 것으로 보인다"고 설명했다.

경찰은 목격자 등을 상대로 정확한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연합뉴스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 Copyright © Hankookilbo

댓글 1,324

0 / 25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 저장이 취소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