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자 크기 설정

 가로세로연구소 “가수 김건모 강간 피해자, 심경고백” 
유튜브 가로세로연구소 방송 화면

가수 김건모의 강간 의혹을 제기한 강용석 변호사가 피해자와 인터뷰한 영상을 공개했다. 강 변호사는 “이번에 고소한 건 외 다른 피해자가 또 있다”고 폭로해 파문은 거세질 전망이다. 김건모 측은 앞서 “사실무근”이라며 자신을 둘러싼 성범죄 의혹을 부인했다.

강 변호사는 지난 9일 유튜브 ‘가로세로연구소’에서 ‘김건모 피해자 심경고백’이라는 방송을 공개했다. 총 54분 분량의 방송 중 피해자에 대한 언급은 약 27분간 이어졌다.

자신이 김건모로부터 강간당한 피해자라고 밝힌 A씨는 이날 방송에서 “피해를 입은 지 3년 만에 폭로하는 이유”에 대해 “날 강간할 때 입었던 배트맨 티셔츠를 입고 자꾸 TV에 나왔다. 그런 장면도 괴롭고 채널을 돌려도 재방송이 나와 고문이었다”고 털어놨다. 강 변호사에 따르면 A씨는 지난 2016년 김건모로부터 강간당한 뒤 사과 등을 받지 못했다고 알려졌다.

A씨는 가로세로연구소 방송에서 “(사건 발생) 당시 경황이 없었고, 잊어보려고 노력도 많이 했다”며 “나이도 창창하고 미래에 좋은 사람 만나 결혼도 할 수 있는 것이고, 솔직히 용기가 나지 않았다”고 말했다.

A씨는 김건모에게 바라는 점에 대해 “처음부터 돈 바란 적 한 번도 없고 진정한 공개 사과와 앞으로 방송에서 두 번 다시 볼 일이 없으면 좋겠다. 두 번 다시”라고 밝혔다.

강 변호사는 지난 6일 유튜브 방송을 통해 김건모의 성범죄 의혹을 제기했다. 이에 김건모 측은 “사실무근”이라며 법적 대응을 예고했다. A씨는 강 변호사를 통해 지난 9일 서울중앙지검에 고소장을 제출했다.

강 변호사는 또 유튜브 방송을 통해 “이번에 고소한 사건 외에도 훨씬 더 충격적인, 김건모씨에 의한 다른 피해자가 있다”고 밝히며 논란을 예고했다.

이정은 기자 4tmrw@hankookilbo.com

web_cdn

공감은 비로그인 상태에서도 가능합니다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