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자 크기 설정

가을이 깊어가며 파란 하늘과 단풍이 절정을 이룹니다. 캠핑 중 이른 아침 하늘을 보니 누군가 팔레트에서 흰 물감을 짜 파란색 도화지에 그린듯한 가을 수채화가 펼쳐졌습니다. 다양한 컬러의 계절, 자연스럽게 깊어진 가을을 느껴보세요.

멀티미디어부 기자

web_cdn

공감은 비로그인 상태에서도 가능합니다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