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자 크기 설정

볼보가 XC40의 전동화 모델에 대한 티저 이미지를 공개했다.

글로벌 시장은 물론이고 국내 시장에서도 가파른 성장세를 이어가고 있는 볼보가 컴팩트 SUV, 볼보 XC40의 전동화 모델에 대한 ‘티저’ 이미지를 공개했다.

볼보 XC40은 볼보의 컴팩트 차량을 위한 플랫폼, CMA를 기반으로 개발된 볼보의 소형 SUV으로 견고한 이미지와 트렌디한 감성, 그리고 공간의 활용성을 자랑하는 모델이다.

국내에서는 최고 출력 190마력과 30.6kg·m의 토크를 내는 2.0L T4 가솔린 터보 엔진을 탑재한 XC40 T4가 데뷔한 이후 꾸준한 사랑을 받고 있다.

이런 상황에서 공개된 볼보 XC40 일렉트릭(가칭)에 대한 티저 이미지는 볼보 XC40의 라인업 확장과 함께 ‘전동화’에 대한 의지를 느낄 수 있는 대목이라 할 수 있다.

실제 볼보 XC40 일렉트릭에 대한 티저 이미지에는 단순히 전동화에 대한 내용 외에도 볼보가 새롭게 선보이는 아이언 마크 로고와 전동화를 위한 플랫폼 및 배터리 배치 등의 정보도 담겨 있기 때문이다.

볼보 XC40 일렉트릭 티저 이미지에서 드러난 볼보의 아이언 마크는 최근 국내 시장에 데뷔한 XC90의 부분 변경 모델, ‘더 뉴 XC90’에 적용된 것과 같이 엠블럼 중앙의 크롬 바를 지워 깔끔하고 모던한 이미지를 연출한다.

이와 함께 전동화를 통해 드라이브 트레인의 크기를 줄이게 되어 보닛 아래에도 추가적인 적재 공간이 확보되었음을 확인할 수 있다. 이는 기존의 적재 공간 및 수납 공간과 함께 소비자의 만족도를 높이는 부분이다.

볼보 XC40의 전동화 모델에 대한 구체적인 정보는 추후 추가적으로 공개될 예정이다.

한국일보 모클팀 - 김하은 기자

web_cdn

공감은 비로그인 상태에서도 가능합니다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