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자 크기 설정

 민경욱ㆍ이헌승은 교체 

김명연(왼쪽) 자유한국당 수석 대변인. 한국일보 자료사진

자유한국당이 14일 당 수석 대변인에 재선 김명연(경기 안산시단원구갑) 의원을 임명했다. 황교안 당대표를 보좌할 비서실장은 재선 김도읍(부산 북구강서구을) 의원이 맡는다.

한국당은 이 같은 내용의 주요 당직자 임명안을 발표했다. 신임 수석 대변인에 임명된 김 의원은 인명진 비상대책위 시절 수석 대변인을 역임한 적이 있다.

이와 함께 초선 김성원(경기 동두천시연천군) 의원과 원외인 이창수 전 충남도지사 비서실장도 새롭게 대변인단에 이름을 올렸다. 전희경 대변인은 유임됐으며, 민경욱 대변인은 교체됐다.

아울러 황 대표는 비서실장을 기존 이헌승 의원에서 김도읍 의원으로 교체했다. 김 의원은 원내수석부대표를 지냈다.

이서희 기자 shlee@hankookilbo.com

web_cdn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