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자 크기 설정

11일 오후 서울 서대문구 신촌세브란스병원 장례식장에 마련된 고(故) 김대중 전 대통령의 부인 고(故) 이희호 여사의 빈소에 문희상 국회의장이 들어서고 있다. 이한호 기자
11일 오후 서울 서대문구 신촌세브란스병원 장례식장에 마련된 고(故) 김대중 전 대통령의 부인 고(故) 이희호 여사의 빈소에 문희상 국회의장이 들어서고 있다. 이한호 기자
11일 오후 서울 서대문구 신촌세브란스병원 장례식장에 마련된 고(故) 김대중 전 대통령의 부인 고(故) 이희호 여사의 빈소에 문희상 국회의장이 들어서고 있다. 이한호 기자
11일 오후 서울 서대문구 신촌세브란스병원 장례식장에 마련된 고(故) 김대중 전 대통령의 부인 고(故) 이희호 여사의 빈소에 문희상 국회의장이 들어서고 있다. 이한호 기자

고(故) 이희호 여사의 빈소가 마련된 서울 서대문구 신촌세브란스병원 장례식장에 정계 주요 인사들이 얼굴을 비췄다. 장례 첫날인 11일 오전 문희상 국회의장 역시 일찌감치 세브란스병원에 도착했다. 문 의장은 에스컬레이터를 타고 빈소를 향해 내려가던 중 손을 모으고 고개를 숙이는 모습을 보였다.

이한호 기자 han@hankookilbo.com

web_cdn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