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자 크기 설정

권나라가 드라마 종영 감사인사를 전했다. 권나라 SNS

배우 권나라가 드라마 ‘닥터 프리즈너’ 종영 소감을 전했다.

권나라는 16일 오후 자신의 SNS에 “그 동안 닥터 프리즈너, 그리고 소금이를 사랑해주셔서 감사합니다. 멋진 감독님, 작가님, 그리고 현장에서 고생해주신 스텝분들, 존경하는 선배님들과 함께 할 수 있어서 행복했습니다”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권나라는 해맑은 표정으로 브이를 하며 카메라에 포착되었다.

특히 깔끔한 단발머리에 우아한 여신 미모는 더욱 눈길이 간다.

한편, 16일 오후 방송된 KBS2 ‘굿바이 닥터 프리즈너’에서는 ‘닥터 프리즈너’ 배우들과 제작진의 인터뷰, 미공개 메이킹 영상 등 촬영 뒷이야기가 담긴 모습이 공개됐다.

이날 방송에서 권나라는 “아무래도 의학용어가 조금 어려웠다. 정신과 선생님을 만나서 대화도 많이 하고 드라마에 관한 용어들이나 소금이에 대한 역할들을 선생님이랑 많이 상의했었던 것 같다”고 말했다.

김정은 기자 jennykim@hankookilbo.com

web_cdn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