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건: 매버릭', 300만 관객 돌파…이례적 흥행 현상

입력
2022.07.03 11:28
톰 크루즈 주연작 '탑건: 매버릭', 개봉 12일째 300만 관객 돌파

톰 크루즈 주연작 '탑건: 매버릭'이 개봉 12일째인 오늘(3일) 오전 9시, 300만 관객을 돌파했다. '탑건: 매버릭' 스틸컷

톰 크루즈 주연작 '탑건: 매버릭'이 개봉 12일째인 오늘(3일) 오전 9시, 300만 관객을 돌파했다.

올해 개봉작 중 '범죄도시2' '닥터 스트레인지: 대혼돈의 멀티버스'에 이어 '탑건: 매버릭'이 세번째로 300만 스코어를 돌파했다. 이는 천만 외화 '알라딘'의 개봉 16일만에 300만 돌파, '보헤미안 랩소디' 개봉 19일만에 300만 돌파보다 압도적으로 빠른 수치다.

이에 '탑건: 매버릭'은 300만 관객을 모으며 본격적인 흥행 비행을 예고한다.

무엇보다 주목할 부분은 개봉 주보다 개봉 2주차 관객수가 급증하며 개싸라기 흥행을 본격적으로 시작한 것이다. 개싸라기 흥행은 개봉 주보다 이후 관객수가 증가하는 이례적인 흥행 현상으로 최근 몇 년간 개봉작에서는 '알라딘'과 '보헤미안 랩소디'가 유일무이하다.

한편 '탑건: 매버릭'의 팬데믹 이후 최초 내한에 대한민국 관객들은 입소문과 흥행으로 보답하고 있다. 온라인에서는 '탑건: 매버릭'의 일본 관객수와 국내 관객수를 비교하며 '탑건: 매버릭'의 대한민국 성적이 글로벌 흥행의 피날레를 장식하기를 바란다며 자체적으로 N차 관람 신드롬이라는 이례적인 상황까지 나오고 있다.

오랜만에 입소문 탄 할리우드 외화의 존재감은 장마도 무색하게 불타오르는 중이다. 더불어 개봉 예정작인 마블 '토르: 러브 앤 썬더'와 비등한 예매 수치로 예매 방어전을 하고 있는 가운데, 개싸라기 흥행 이변 신드롬을 이어나갈 것으로 전망된다.

'탑건: 매버릭'은 교관으로 컴백한 최고의 파일럿 매버릭(톰 크루즈)과 함께 생사를 넘나드는 미션에 투입되는 새로운 팀원들의 이야기를 다룬 항공 액션 블록버스터로 현재 다양한 포맷으로 절찬 상영 중이다.

우다빈 기자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 Copyright © Hankookilbo

당신이 관심 있을만한 이슈

댓글 1,324

0 / 25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 저장이 취소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