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뷰티 ‘마스크팩’, 세계인들의 얼굴을 케어하다

입력
2022.06.29 11:13

국내 마스크팩 시장 1위 메디힐

미국·중국·일본 등 40여개국 수출

‘1일 1팩’을 일상 트렌드로 이끌어

단일품목 누적 판매 24억장 돌파

코로나19 이후 달라진 니즈 맞춰

기능과 성분, 디지인까지 혁신

확장형 진정케어 솔루션 제시

피부 진정서 잡티까지 고민 해결

국내 마스크팩 시장의 선두주자이자 K-뷰티 세계화 주역인 메디힐(MEDIHEAL)은 피부 과학을 바탕으로 우리 일상에 긍정적 변화를 만들고자 전념해 온 뷰티 브랜드다. 올해 초 마스크팩 단일품목 누적 판매량 24억 장이라는 대기록을 달성한 메디힐은 미국·중국·일본·호주·중동 등 세계 40여 개국으로 수출되며 한국 화장품의 국제적 위상을 드높이고 있다.

1일1팩, 트렌드를 넘어 라이프스타일로

마스크팩이 고가 브랜드의 스킨케어 라인 중 하나이거나 1,000원에 서너 장씩 판매되는 로드샵 판촉 상품으로 양분되던 2000년대 후반 무렵 메디힐은 품질은 높되 너무 비싸지 않은 중저가 마스크팩 시장을 개척했다. 롯데면세점 코엑스점 간이 매대에서 판매되기 시작한 메디힐 마스크팩은 간단하면서도 효과적인 스킨케어에 대한 국내외 소비자들의 니즈와 맞물리며 높은 판매고를 올렸다.

또한 메디힐은 국내 최초로 마스크팩 제작에 전자동화 시스템을 도입했다. 마스크팩 제조는 피부에 흡수되는 에센스와 앰플부터 피부에 닿는 시트와 패키지까지 까다로운 공정을 거치기에 철저한 위생 관리와 과학적 설비가 무엇보다 우선돼야 한다는 인식에서였다. 마스크팩 개발 및 생산에서의 독보적 경쟁력을 확보한 메디힐은 마침내 ‘1일1팩’이라는 신드롬급 뷰티 트렌드를 이끌게 됐다. 수출도 날개를 달아 2014년 300만 불 수출의탑을 쌓았고 2018년에는 1억 불 수출을 달성했다. 2019년에는 미국 대형 유통채널에도 입점했다. 2020년 중동 6개국 진출에 이어 2021년에는 일본에서 역대 최고 실적을 올리며 일본 내 넘버 1 마스크팩 입지를 굳혔다.

팬데믹의 끝, 변화에 맞춰 변화로 답하다

지난해 말 메디힐은 베스트셀러 라인의 제품명과 패키지 디자인은 물론 핵심 성분과 시트 원단까지 전면 리뉴얼하는 혁신을 단행했다. 코로나19 팬데믹을 지나며 마스크 착용으로 인한 사람들의 피부 고민과 스킨케어 니즈가 달라졌기에 마스크팩 역시 이에 맞춰 변해야 한다는 결단에서였다.

새 제품명과 디자인은 기존의 정체성을 유지하되 업그레이드된 기능과 성분을 보다 직관적으로 나타내는 데 주력했다.

기존 ‘앰플 라인’에 해당하는 ‘사이언스 라인’ 4종의 경우 제품별 고유한 기능성을 강조하고자 제품명에 유일한 존재를 뜻하는 ‘더(THE)’를 넣었고 앰플 성분을 현미경으로 관찰하는 듯한 패키지 디자인을 적용해 고기능성 마스크팩의 특장점을 드러냈다. 기존 ‘에센셜 라인’에 해당하는 ‘힐링 라인’ 6종의 제품명은 각각 1가지 핵심 성분만을 강조해 단순화했다.

리뉴얼 사이언스 라인은 영양 가득한 앰플 한 병을 시트에 담는다는 기존의 아이덴티티를 토대로 각 기능성에 특화된 독점 효능 성분을 보강한 고농축 앰플 마스크 4종으로 구성됐다.

리뉴얼 힐링 라인은 깨끗하고 순수한 자연 성분을 시트에 담는다는 기존의 메시지를 기반으로 핵심 성분을 업그레이드하거나 함량을 높인 에센셜 마스크 6종으로 선보였다. 특히 이번 리뉴얼에는 소비자 품평단 격인 ‘메디힐 힐링단’이 참여해 신뢰감을 더했다.

“그동안의 진정 케어는 반쪽짜리였다”

코로나19 이후 가장 크게 증가한 스킨케어 니즈 중 하나는 바로 ‘진정’이다. 실제로 장시간 착용하는 마스크가 피부 온도와 습도를 높여 유수분 밸런스를 무너뜨리면 트러블과 홍조 등의 피부 문제가 잦아지게 되고 오랜 시간 반복된 트러블은 잡티와 피부톤에도 영향을 미치게 된다. 메디힐은 이런 피부 고민에 최적화된 확장형 진정 케어 솔루션을 선보이고 나섰다.

메디힐은 사후 관리 없이 사전의 트러블 케어에만 집중돼 있던 반쪽짜리 진정 케어의 고정관념에서 벗어나 진정 케어의 정의를 ‘BEFORE’ 트러블 케어와 ‘AFTER’ 잡티 케어로 확장하며 진정의 시작과 끝을 함께할 ‘티트리 & 마데카소사이드’ 듀오를 제시했다. 트러블 발생 조짐이 보일 때 항균 효과를 지닌 티트리로 트러블을 완화 및 진정시킨 뒤 자생 효과를 지닌 마데카소사이드로 트러블의 흔적과 잡티까지 깨끗하게 케어하는 하나의 뷰티 루틴이다.

진정의 시작은 올리브영 마스크팩 카테고리 11년 연속 판매 1위에 빛나는 스테디셀러 ‘티트리 에센셜 마스크’가 책임진다. 진정의 끝에는 신제품 ‘마데카소사이드 에센셜 마스크’가 활약한다.

‘티트리 & 마데카소사이드’ 진정 듀오에 대한 소비자들의 반응은 뜨겁다. 티트리 에센셜 마스크와 마데카소사이드 에센셜 마스크의 지난 5월 올리브영 매출은 전월 대비 133% 증가했다.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 Copyright © Hankookilbo

당신이 관심 있을만한 이슈

댓글 1,324

0 / 25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 저장이 취소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