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장 찢는 확진, 바닥 치는 병상

입력
2021.11.25 04:30

24일 서울 중구 서울광장 코로나19 임시선별진료소 앞에서 시민들이 검사를 받기 위해 줄지어 순서를 기다리고 있다.(위 사진) 24일 서울 중랑구 서울의료원 코로나19종합상황실에서 의료진이 병상 폐쇄회로(CC)TV를 살펴보고 있다. 연합뉴스·뉴시스

오늘의 1면 사진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 Copyright © Hankookilbo

당신이 관심 있을만한 이슈

댓글 1,324

0 / 25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 저장이 취소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