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랭킹 1위답게···'펜싱 어벤저스' 金 찔렀다

입력
2021.07.29 04:30

펜싱 국가대표 오상욱(왼쪽부터), 김준호, 구본길, 김정환이 28일 일본 지바 마쿠하리 메세 B홀에서 열린 2020 도쿄올림픽 남자 사브르 단체전 결승에서 이탈리아를 누르고 금메달을 확정한 뒤 서로 얼싸안으며 기뻐하고 있다. 지바=고영권 기자

오늘의 1면 사진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 Copyright © Hankookilbo

당신이 관심 있을만한 이슈

댓글 1,324

0 / 25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 저장이 취소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