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동열, 평영 50m서 한국 신기록…27초21

입력
2021.05.15 16:50
4년 전 주장훈 기록 경신

남자 평영 50m에서 한국 신기록을 세운 최동열. 대한수영연맹 제공

최동열(22ㆍ강원도청)이 남자 평영 50m 한국 신기록을 세웠다.

최동열은 15일 제주종합경기장 실내수영장에서 열린 2021 경영 국가대표 선발대회 셋째 날 남자 평영 50m 예선에서, 27초21을 기록하며 전체 1위로 8명이 겨루는 결승에 진출했다. 주장훈(오산시청)이 2017년 6월 동아수영대회에서 작성한 종전 한국 기록(27초47)을 0.26초나 단축하며 한국 기록의 새 주인공이 된 것이다.

최동열은 대한수영연맹 한국 신기록 포상금 100만 원을 받았다. 최동열은 “올림픽을 위해 평영 100m 위주로 더 훈련했는데 (어제 경기에서 3위로) 아쉽게 끝나서 50m에서는 예선 때부터 집중하자 생각했다”고 소감을 전했다.

평영 50m는 올림픽 종목은 아니지만, 연맹은 올림픽 이후 이번 대회 종목별 1위 선수 중 강화훈련 대상자를 선발할 예정이어서 최동열은 국가대표에 포함될 가능성이 높다.

박관규 기자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 Copyright © Hankookilbo

당신이 관심 있을만한 이슈

댓글 1,324

0 / 25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 저장이 취소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