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임 한국문학번역원장에 곽효환 시인

입력
2021.05.14 11:06

곽효환 신임 한국문학번역원장. 문체부 제공

문화체육관광부는 신임 한국문학번역원 원장에 곽효환(53)씨를 임명했다고 14일 밝혔다. 임기는 3년이다.

곽 신임 원장은 건국대 국문과를 졸업하고 고려대 대학원에서 국어국문학 박사학위를 받았다. '인디오 여인'(2006), '지도에 없는 집'(2010), '슬픔의 뼈대'(2014) 등의 시집을 낸 중견시인이다. 애지문학상, 편운문학상, 김달진문학상 등을 수상했다.

대산문화재단 상무로 재직해왔으며 한국시인협회 부회장, 한국작가회의 이사, 문체부 문학진흥정책위원회 위원, 서울국제문학포럼 집행위원장 등을 역임했다.

문체부는 "곽 신임 원장은 대산문화재단에 오래 근무한 경험을 바탕으로 번역지원 사업을 효율적으로 추진할 수 있는 경영 능력과 지도력을 갖춘 것으로 평가 받는다"며 "문학진흥정책위원회 부위원장을 지내는 등 문학 정책 전반에 대한 높은 이해도와 전문성도 갖추고 있어 한국문학 세계화와 문학 한류 확산을 추진할 적임자"라고 밝혔다.

한소범 기자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 Copyright © Hankookilbo

당신이 관심 있을만한 이슈

댓글 1,324

0 / 25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 저장이 취소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