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성치 콤비' 오맹달, 간암으로 별세...최자도 추모

입력
2021.02.28 10:04

오맹달(왼쪽)과 주성치. '소림축구' 스틸컷

영화 '소림축구'로 유명한 홍콩 영화배우 오맹달이 간암으로 별세했다. 향년 68세.

27일 홍콩 성도일보 등 현지 매체에 따르면 오맹달의 지인인 배우 전계문은 취재진을 만나 이날 오후 5시 16분 오맹달이 간암 투병 중에 사망했다고 밝혔다.

오맹달은 지난해 간암 판정을 받은 뒤 최근 병세가 악화된 것으로 전해졌다.

故 오맹달은 주성치와 콤비를 이루며 코믹 연기로 큰 사랑을 받았다. 영화 '파괴지왕' '희극지왕' '소림축구' '서유기' '천장지구' 등 다양한 작품에 출연했다.

한편 오맹달의 별세 소식에 다이나믹 듀오 최자도 추모의 글을 올렸다. 그는 이날 자신의 SNS에 오맹달의 사진을 올리며 "덕분에 많이 웃고 행복했습니다. 진심으로 감사합니다"라고 적었다.


유수경 기자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 Copyright © Hankookilbo

당신이 관심 있을만한 이슈

댓글 1,324

0 / 25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 저장이 취소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