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정지훈) 측 "새 드라마 '고스트 닥터' 검토 중" [공식]

입력
2021.02.05 10:10

비(본명 정지훈)가 '고스트 닥터' 출연을 검토 중이다. 써브라임아티스트에이전시 제공


가수 겸 배우 비(본명 정지훈)가 '고스트 닥터' 출연을 검토 중이다.

비 소속사 써브라임아티스트에이전시 측 관계자는 5일 본지에 "새 드라마 '고스트 닥터'는 비가 검토 중인 작품"이라고 전했다.

이날 앞서 한 매체는 비가 하반기 방송될 고스트 소재와 메디컬 장르의 새 드라마이자 부성철 PD의 신작 '고스트 닥터'에 주인공으로 출연한다고 보도했다.

만약 출연이 결정되면 비는 2019년 방송된 MBC '웰컴2라이프' 이후 2년여 만에 안방극장에 컴백한다. 비의 차기작에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한편 비는 지난해 MBC '놀면 뭐하니?' 속 싹쓰리 비룡이라는 부캐로 시청자들의 큰 사랑을 받았고, 최근 박진영과 듀엣 활동을 펼쳤으며, 웹예능 '시즌비시즌'으로도 활약 중이다. 최근에는 Mnet '너의 목소리가 보여 8', MBC '전지적 참견시점' 등 예능을 통해서도 소통하고 있다.

이호연 기자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 Copyright © Hankookilbo

당신이 관심 있을만한 이슈

댓글 1,324

0 / 25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 저장이 취소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