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새론, 안경 쓰고 시크美 자랑 "거울 셀카 어색해"

입력
2020.07.13 21:06

김새론이 시크한 매력을 뽐냈다. 김새론 SNS 제공

배우 김새론이 시크한 매력을 발산했다.

지난 12일 김새론은 자신의 SNS에 "거울 셀카 어색한 사람"이라는 글과 함께 여러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김새론은 무표정한 모습으로 시크한 분위기를 풍기고 있다. 안경을 쓰고 있는 그에게서 작은 얼굴이 돋보인다.

한편 김새론은 2009년 영화 '여행자'로 데뷔했으며, 이후 드라마 '내 마음이 들리니' '엄마가 뭐길래' '여왕의 교실' '화려한 유혹' '마녀보감', 영화 '아저씨' '나는 아빠다' '이웃사람' '도희야' '동네사람들' 등에 출연했다.

지난해에는 TV조선 드라마 '레버리지 : 사기조작단'에서 고나별 역을 맡아 열연을 펼쳤다.

정한별 기자
한국일보 뉴스 네이버 채널 구독하기 뉴스스탠드에서 구독하기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 Copyright © Hankookilbo

댓글 1,324

0 / 25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 저장이 취소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