둘째이모 김다비 "김신영, 비전 있고 성격 좋은 배우자 만났으면"

입력
2020.07.13 18:29

김신영이 MBC 표준FM '정선희, 문천식의 지금은 라디오 시대'에서 김신영에 대해 언급했다. 보이는 라디오 캡처

둘째이모 김다비가 자신의 본 캐릭터인 김신영의 배우자 조건에 대해 말했다.

13일 오후 방송된 MBC 표준FM '정선희, 문천식의 지금은 라디오 시대'에는 김신영이 게스트로 함께했다.

DJ 정선희는 조카 김신영을 걱정하는 김다비에게 "어떤 조카사위를 원하느냐"라고 질문을 던졌다. 이에 김다비는 "비전이 있는 남자였으면 좋겠다. 또한 김신영의 성격을 감당할 수 있어야 한다"고 답해 시선을 모았다.

그의 말을 들은 DJ 문천식이 "김신영 씨가 개그맨 선배들한테는 예의 바른 모습을 보여주지 않느냐"라며 의아함을 드러내자, 김다비는 "김신영은 선을 지키는 거다. 그 이상 다가갈 수가 없다. 철벽이 엄청나다"라고 말했다.

정한별 기자
한국일보 뉴스 네이버 채널 구독하기 뉴스스탠드에서 구독하기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 Copyright © Hankookilbo

댓글 1,324

0 / 25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 저장이 취소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