숙행, 오는 23일 '여자라서'로 컴백...확 달라진 비주얼 '눈길'

입력
2020.07.13 11:03

숙행이 컴백한다. 코로나엑스엔터테인먼트 제공

가수 숙행이 신선한 변신을 예고했다.

13일 숙행 공식 SNS 채널을 통해 티저 이미지들과 함께 반가운 컴백 소식이 전해졌다. 

공개된 사진 속 숙행은 한층 물오른 비주얼을 자랑하는 것은 물론, 고혹적이면서도 우아한 분위기까지 드러내고 있다.

특히 탄탄하게 다져진 몸매도 뽐내고 있는 숙행의 당당한 표정과 제스처, 그리고 ‘Why Not’이라는 문구까지 더해져 베일을 벗을 모습에 대한 궁금증도 자극하고 있다. 

앞서 숙행은 “부상투혼 중, 신곡 준비 중”이라는 글로 에너제틱한 무대를 예고한 바 있기에 변화를 거듭할 숙행을 향해 기대치가 높아지고 있다.

다채로운 콘텐츠를 순차 공개할 숙행의 ‘여자라서’는 오는 23일 오후 12시 각종 음원사이트를 통해 공개된다.

김한나 기자
한국일보 뉴스 네이버 채널 구독하기 뉴스스탠드에서 구독하기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 Copyright © Hankookilbo

댓글 1,324

0 / 25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 저장이 취소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