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영헌 대구시의원, 대구산업철도 성서 ‘호림역’ 신설 방안 추궁

입력
2020.06.16 15:00
송영헌 대구시의원(달서구2). 시의회 제공

대구광역시의회 송영헌(교육위원회, 달서구2) 의원이 16일 열린 제275회 정례회 시정질문을 통해 성서산업단지에 대구산업선 호림역사 설치 방안이 무엇인지 따졌다.

송 의원은 “성서산업단지는 대구 전체 산업 생산액의 57%, 고용의 44%를 차지하고 있는데도 성서산업단지의 위상은 2012년을 정점으로 내리막길을 걷는 등 갈수록 약화되고 있다” 며 “산단의 활성화를 위해서는 호림역사 설치와 화물공영주차장 신설 대책을 마련하고 성서 화물공영주차장에 대한 방안도 조속히 수립해야 한다”고 촉구한다.

송 의원은 또 성서지역 교육문제와 관련 “현재 달서구 호산동에 중학교가 없어 장거리 통학 등 지역 학생들은 고통과 손해를 감수하고 있으므로 중학교 설립이 필요하다”고 강조한다.

김정모 기자 gjm@hankookilbo.com

한국일보 뉴스 네이버 채널 구독하기 뉴스스탠드에서 구독하기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 Copyright © Hankookilbo

당신이 관심 있을만한 이슈

댓글 1,324

0 / 25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 저장이 취소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