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겨울이 와서 아쉬운 가을

입력
2019.11.08 15:18
겨울의 시작을 알리는 절기 '입동'인 8일 오후 서울 중구 덕수궁에서 시민들이 아직은 흔적이 남아있는 가을 풍경을 즐기고 있다. 연합뉴스
겨울의 시작을 알리는 절기 '입동'인 8일 오후 서울 중구 덕수궁 돌담길에서 시민들이 아직은 흔적이 남아있는 가을 풍경을 즐기고 있다. 연합뉴스
겨울이 시작되는 입동(立冬)인 8일 강원 태백시 옛 두문동재 도로변 낙엽 위에 서리가 내려앉아 있다. 연합뉴스
한국일보 뉴스 네이버 채널 구독하기 뉴스스탠드에서 구독하기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 Copyright © Hankookilbo

댓글 1,324

0 / 25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 저장이 취소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