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론디 11월 9일자

입력
2019.11.08 20:00

아저씨, 사전을 쓴 사람은 자기가 쓴 게 맞았는지 어떻게 알았을까요?

우리가 몰라서 그렇지, 어쩌면 자기가 쓰면서 막 꾸민 걸 수도 있잖아요.

제가 좀 생각을 많이 해요, 아저씨.

아저씨도 잘 알지, 엘모.

Sometimes Elmo comes up with the weirdest ideas. The trouble is, the ideas seem to make sense in a strange way! Is the boy a genius in hiding or just a silly little boy?

엘모는 가끔씩 정말 엉뚱한 생각을 합니다. 문제는, 그 말에 대해 생각해 보면 기발하면서 말이 되는 것 같기도 하지요. 엘모는 숨겨진 천재일까요, 아니면 그냥 엉뚱한 아이일까요?

한국일보 뉴스 네이버 채널 구독하기 뉴스스탠드에서 구독하기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 Copyright © Hankookilbo

댓글 1,324

0 / 25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 저장이 취소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