변정수, 1년에 한 번 열리는 플리마켓 방문 “운도 좋아”

입력
2019.09.23 12:50
변정수가 일상을 공개했다. 변정수 SNS 제공

모델 겸 배우 변정수가 행복한 근황을 공개했다.

23일 변정수는 자신의 SNS에 장문의 글과 함께 여러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변정수는 “운도 좋아 1년에 딱 한 번 열리는 플리마켓이 오늘입니다”라며 “시골이다 보니 더 귀한 것들이 많이 나오네요. 브러시와 병들 들고 올 수 있겠죠? 내일은 monet 생가를 가봐요”라고 덧붙였다.

공개된 사진 속 변정수는 롱 원피스를 입고 완벽한 몸매를 과시하고 있다. 그의 행복한 표정이 눈길을 끈다.

한편, 변정수는 지난 2017년 종영한 SBS 드라마 ‘언니는 살아있다’에 출연했다.

정한별 기자 onestar@hankookilbo.com

한국일보 뉴스 네이버 채널 구독하기 뉴스스탠드에서 구독하기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 Copyright © Hankookilbo

댓글 1,324

0 / 25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 저장이 취소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