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영권의 도시풍경]노랑 코스모스 성찬

입력
2019.08.30 17:00
여의도 한강시민공원에서 호박벌이 노랑 코스모스의 꿀을 먹고 있다.

여의도 한강시민공원에서 호박벌이 노랑 코스모스에 사뿐히 앉아 꿀을 먹고 있다. 입을 꽃술 깊숙이 찔러 넣고 계절이 가져다 준 성찬을 즐긴다. 성큼 다가온 가을은 인간에게나 곤충에게나 풍요로운 계절이다. 멀티미디어부 차장

여의도 한강시민공원에서 호박벌이 노랑 코스모스의 꿀을 먹고 있다.
여의도 한강시민공원에서 호박벌이 노랑 코스모스의 꿀을 먹고 있다.
고영권의 도시풍경
한국일보 뉴스 네이버 채널 구독하기 뉴스스탠드에서 구독하기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 Copyright © Hankookilbo

댓글 1,324

0 / 25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 저장이 취소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