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자 크기 설정

헌혈운동 참여 및 1기관-1시장
자매결연 등 사회공헌 활동도
안남성 한국전력국제원자력대학원대학(KINGS) 총장. KINGS 제공

한국전력국제원자력대학원대학(총장 안남성, 이하 KINGS)이 신종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에 따른 위기 극복과 피해 지원을 위해 소매를 걷었다.

안남성 총장은 월급여의 120%(월 급여 10%×12개월)를 반납하고, 전 교직원도 자율적으로 앞장서 동참하기로 했다. 반납 급여는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이들을 지원하는 재원으로 활용될 예정이다.

KINGS는 또 혈액 수급난 해소를 위해 ‘사랑의 헌혈운동’에 동참, 오는 4월 2월 울산혈액원 이동차량을 통한 헌혈에 자발적으로 참여키로 했다.

아울러 침체된 지역경제를 살리기 위해 KINGS는 울주군 남창옹기종기전통시장과 ‘1기관-1시장 자매결연’ 협약을 체결하고, 매월 1회 전통시장가기 행사를 통해 지역 농수특산물을 온누리상품권으로 구매하는 등 인근 지역의 경기 활성화에도 앞장서고 있다.

안남성 총장은 “작은 힘이나마 코로나19 위기 극복을 위한 고통분담 운동에 힘을 보태겠다”며 “앞으로도 KINGS는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전 교직원이 관심을 가지고 사회공헌 활동을 추진하는 등 공공기관으로서 사회적 가치구현에 앞장서겠다”고 밝혔다.

목상균 기자 sgmok@hankookilbo.com

web_cdn

공감은 비로그인 상태에서도 가능합니다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