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자 크기 설정

태영호 전 주영북한공사가 4ㆍ15 총선에 출마합니다. 자유한국당에 입당한 태 전 공사는 11일 국회에서 기자회견을 열었는데요. 그는 이날 “지역구 인민의 선택을 받아 해외 북한 노동자들과 북한 주민들에게 진정한 자유민주주의 시스템이 운영되는 진실을 보여주겠다”는 출마의 변을 밝혔습니다.

태 전 공사는 이 자리에서 “자유를 찾아 북에서 갓 넘어온 새내기 대한민국 국민도 헌법기관인 국회의원으로서 당당히 그 일익을 담당할 수 있음을 보여드려 대한민국이 어떤 나라인지 다시금 증명하고자 한다”고 다짐했습니다.

태영호 전 영국주재 북한공사가 11일 오전 국회에서 자유한국당 입당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배우한 기자

회견 이후 회견장에 합류한 황교안 한국당 대표는 “지금 우리 대한민국에 꼭 필요한 분으로 아마 수도권에 공천될 것 같다”며 “그러면 저와 서울에서 같이 (선거운동을) 협력하면 되겠다”고 말했습니다.

김용식 PD yskit@hankookilbo.com

류호 기자 ho@hankookilbo.com

web_cdn

공감은 비로그인 상태에서도 가능합니다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