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자 크기 설정

유혁기 고 유병언 전 세모그룹 회장의 차남. JTBC 뉴스 캡처

서울중앙지법 민사합의22부(부장 이동연)는 정부가 고 유병언 전 세모그룹 회장의 차남 유혁기 씨 등에 낸 구상금 청구소송에서 원고 일부 승소 판결을 내렸다.

web_cdn

공감은 비로그인 상태에서도 가능합니다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