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자 크기 설정

은평구 진관동 주택가 빨래 집게가 매달려 있다.

한겨울 이상기온으로 사흘 내내 비가 내리다 그치더니, 모처럼 대지에 찬란한 햇빛이 내려 비친다. 은평구 진관동 주택가에 빨래 집게가 매달려 있다. 비가 오는 동안 텅 비어 있던 이 곳에 이제 빨래한 옷들이 한 줄 가득 걸릴 것이다. 멀티미디어부 차장

은평구 진관동 주택가 빨래 집게가 매달려 있다.

web_cdn

공감은 비로그인 상태에서도 가능합니다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