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자 크기 설정

청와대의 유재수 전 부산시 경제부시장 감찰 무마 의혹을 수사 중인 검찰이 대통령비서실을 6시간에 걸쳐 압수수색한 4일 청와대 연풍문 앞을 경비대 근무자들이 걸어 다니고 있다.

서재훈 기자

web_cdn

공감은 비로그인 상태에서도 가능합니다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