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자 크기 설정

겨울의 시작을 알리는 절기 '입동'인 8일 오후 서울 중구 덕수궁에서 시민들이 아직은 흔적이 남아있는 가을 풍경을 즐기고 있다. 연합뉴스
겨울의 시작을 알리는 절기 '입동'인 8일 오후 서울 중구 덕수궁 돌담길에서 시민들이 아직은 흔적이 남아있는 가을 풍경을 즐기고 있다. 연합뉴스
겨울이 시작되는 입동(立冬)인 8일 강원 태백시 옛 두문동재 도로변 낙엽 위에 서리가 내려앉아 있다. 연합뉴스

web_cdn

공감은 비로그인 상태에서도 가능합니다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