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자 크기 설정

북한이 지난 2일 신형 잠수함발사탄도미사일(SLBM) '북극성-3형'을 성공적으로 시험발사했다고 조선중앙통신이 3일 보도했다. 조선중앙통신 연합뉴스

일본 정부는 31일 “북한이 발사한 탄도미사일이 일본의 배타적 경제수역(EEZ) 밖에 떨어진 것으로 보인다”고 밝혔다.

일본 해상보안청은 이날 오후 4시40분 “북한에서 미사일이 발사된 것으로 보인다”며 항행 경보를 발표하고 인근을 항해 중인 선박에 향후의 정보를 주시할 것을 촉구했다. 방위성에 따르면, 이날 북한에서 탄도미사일로 보이는 물체가 발사됐다고 밝혔다. 한국 합동참모본부도 “북한이 평안남도 일대에서 동해상으로 미상의 발사체 두 발을 발사했다”고 밝혔다.

북한은 이달 2일 잠수함발사탄도미사일(SLBM) ‘북극성-3형’을 발사해 일본의 EEZ 안에 떨어졌다고 발표한 지 29일 만이다. 올 들어 북한의 미사일 발사는 5월 4일 이후 12번째다.

도쿄=김회경 특파원 hermes@hankookilbo.com

web_cdn

공감은 비로그인 상태에서도 가능합니다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