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자 크기 설정

아우디가 신형 A6를 출시했다.

디젤게이트 여파로 모든 모델이 판매 중단되었던 아우디가 '기습 할인 판매'가 아닌 '공식 출시'를 통해 더 뉴 아우디 A6 45 TFSI를 국내 시장에 출시했다.

이번에 출시된 더 뉴 아우디 A6 45 TFSI는 아우디의 8세대 모델로서 더욱 스포티한 디자인은 물론이고 넉넉한 공간, 그리고 우수한 주행 성능 및 편의 및 안전사양을 더했다.

기존 7세대 대비 늘어난 전장(4,950mm)과 전폭을 통해 우수한 존재감을 강조한 더 뉴 A6 45 TFSI는 단순한 체격 변화 외에도 세련된 감성을 강조한 S 라인 익스테리어 패키지를 기본으로 탑재해 시각적인 만족감을 높인다.

이와 함께 시각적인 만족감은 물론이고 감성적인 만족감을 높이는 '파노라믹 선루프', '매트릭스 LED 헤드라이트', 그리고 미래적인 감성을 한층 강조한 LED 리어 콤비네이션 램프 등을 새롭게 장착했다.

실내 공간은 이전 세대 대비 늘어난 전장과 휠베이스 길이 덕분에 보다 여유로운 앞/뒷좌석 헤드룸과 동급 경쟁 모델 대비 가장 넓은 실내 공간을 통해 프리미엄 세단 시장에서의 존재감을 강조한다.

덧붙여 패들 시프트 및 열선이 적용된 3-스포크 스티어링 휠과 엠비언트 라이트 패키지를 기본으로 장착하여 고급스러운 감성은 물론이고 '비즈니스 세단'의 새로운 기준을 제시한다.

파워트레인의 경우에는 최고 252마력과 37.7kg.m의 토크를 내는 직렬 4기통 2.0L TFSI 엔진을 탑재해 252마력과 37.7kg.m의 토크를 발휘하며 7단 S트로닉 변속기 및 콰트로 시스템을 통해 네 바퀴로 출력을 전한다.

이러한 구성을 통해 1,820kg의 공차 중량을 가진 더 뉴 아우디 A6 45 TFSI는 정지 상태에서 단 6.3초 만에 시속 100km까지 가속할 수 있으며 최고 210lkm/h까지 속도를 높일 수 있다.

한편 더 뉴 아우디 A6 45 TFSI는 어댑티브 크루즈 어시스트를 비롯해 프리센스 360° 및 실내 공기의 상태 등을 감지, 대응하는 아우디커넥트 등이 추가되어 시장에서의 경쟁을 한층 끌어 올렸다.

제프리 매너링 아우디 부문 사장은 "프리미엄 비즈니스 세단의 새로운 기준을 제시하며 한국에서 특히 많은 사랑을 받아온 ‘아우디 A6’의 8세대 모델을 선보이게 되어 매우 기쁘게 생각한다"며 "국내 수입차 시장에서 가장 경쟁이 치열한 프리미엄 중형 세단 세그먼트에 경쟁력 있는 상품 구성과 가격으로 신형 A6를 선보임으로써 더욱 많은 고객들에게 아우디의 프리미엄 브랜드 가치를 전달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 고 밝혔다.

더 뉴 아우디 A6 45 TFSI는 '더 뉴 아우디 A6 45 TFSI 콰트로'과 '더 뉴 아우디 A6 45 TFSI 콰트로 프리미엄'으로 운영되며 판매 가격은 66,797,000원과 70,724,000원으로 책정됐다.

한국일보 모클팀 - 김학수 기자

web_cdn

공감은 비로그인 상태에서도 가능합니다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